거주정보

  • ~

  • 502
  • 취업
  • 2015년 화이트칼라 사무직 근로자 해고, 전체 실직자의 71% 기록

페이지 정보

  • 한국촌 (root)
    1. 151
    2. 0
    3. 0
    4. 2020-04-23

본문

싱가포르 노동부(MOM)는 작년 해고를 당한 싱가포르인 근로자 9,090명 가운데 화이트칼라 사무직 직원들이 총 6,460명으로, 71%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MOM의 조사에 의하면, 싱가포르 노동자의 전체 해고 중 PMET(전문직, 관리직,  경영직, 기술직) 직종 근로자의 비중이 2014년 66%에서 작년 71%로 올랐습니다. 이는 2009년 이후 최고치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특히 제조업, 전문 서비스업 종사자들의 해고 비중이 높았습니다.

 

해고 후 재취업까지 걸리는 시간 또한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2015년 재취업까지 걸리는 기간은 2.17개월로, 2009년 이후 최고치입니다. 나아가 PMET직종 근로자들은 재취업까지 2.37개월 걸려, 다른 직업보다 시간이 더 소요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편, 외국인의 실직률이 싱가포르인의 실직률보다 높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2015년 싱가포르 근로자 1,000명 중 실직자는 7.1명입니다. 하지만 외국인 실직자는 1,000명 중 7.7명으로 조사됐습니다. 2015년 외국인을 포함해 싱가포르에서 해고를 당한 노동자는 총 15,580명이며, 2010년부터 그 수는 계속 증가하고 있습니다.

 

1,000명당 싱가포르인, 외국인 노동자 해고 인원 비교(2007~2015년)

자세한 노동부의 보고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고 바랍니다.

http://stats.mom.gov.sg/Pages/Redundancy-and-Re-entry-into-Employment-2015.aspx

 

이 기사가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다음 기사작성에 큰 도움이 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늘의 행사

이달의 행사

2021.09 TODAY
S M T W Y F S

취업뉴스

  • ~

서비스이용약관

닫기

개인정보취급방침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