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공지

  • ~

  • 14,930
  • 경제
  • 싱가포르에서 30% 이상의 외국인 PMET 직원 보유 기업 비율, 지난 10년 동안 20% 수준으로 유지

페이지 정보

  • 한국촌 (root)
    1. 676
    2. 0
    3. 0
    4. 2024-05-08

본문

싱가포르에서 30% 이상의 외국인 PMET  직종(전문직, 관리직, 임원직, 기술직) 직원을 보유한 기업 비율이 지난 10 동안 20% 수준으로 일정하게 유지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탄시렁 싱가포르 노동부 장관은 5 7 의회 질문에 대한 서면 답변을 통해 이와 같은 외국인 PEMT 통계를 공개했습니다.

야당인 싱가포르 전진당(PSP) 렁문와이 의원은 2014년부터 현재까지 외국인 PMET 비중이 30% 이상인 기업의 비율과 단일 외국 국적 직원이 20% 이상인 기업의 연간 비율 데이터를 요청했습니다.

답변에서 장관은 소규모 기업의 외국인 PMET 비중은 시기마다 변동성이 상대적으로 크기 때문에 외국인 PMET 직원이 25 이상인 기업과 이하인 기업으로 나누어 통계를 살펴보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소규모 기업의 외국인 PMET 중위값이 단지 2명에 불과하다며, 이는 이러한 기업의 경우 외국인 PMET 1 있어도 외국 PMET 30% 비중과 단일 국적 20% 비율을 초과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외국인 PMET 직원 수가 25 이상인 회사의 인력 구조를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외국인 PMET  수가 25 이하인 기업이 전체 기업 수의 96% 차지하고 있지만, EP(Employment Pass) 보유자 고용률은 전체의 30% 불과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 10 동안 외국인 PMET 수가 25 이상인 기업 해당 직원 비중이 30% 이상인 비율은 20% 수준을 유지하고 있으며, 외국인 PMET 수가 25 이하인 기업도 같은 기간 평균적으로 20% 수준으로 수렴되고 있다며, 다만 작년에는 수치가 30%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장관은 지난 5 동안 연평균 29,200건의  EP 비자가 승인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기사가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다음 기사작성에 큰 도움이 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지 2021-07-24
  1. 374068
  2. 6
  3. 0
공지 2020-06-29
  1. 414352
  2. 3
  3. 0

광고뉴스

일반뉴스

오늘의 행사

이달의 행사

2024.06 TODAY
S M T W Y F S

가장 많이 본 뉴스

  • ~

서비스이용약관

닫기

개인정보취급방침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