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공지

  • ~

  • 11,811
  • 사회
  • 헹스위킷 부총리 차기 총리직 포기, 싱가포르 새 총리 후계자 모색 필요

페이지 정보

  • 한국촌 (root)
    1. 2,211
    2. 1
    3. 0
    4. 2021-04-09

본문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의 후계자로 지명된 헹스위킷 부총리가 차기 총리는 오래 활동할 있는 보다 젊은 리더가 적합하다며 차기 총리직 포기를 선언했습니다.

현재 69세인 리센룽 총리는 70세가 총리직을 사임할 것이라고 밝혔었지만 코로나 19 사태가 종식되고 새로운 총리가 현재보다 좋은 환경에서 직무를 수행하는 것이 좋을 같다며 코로나 사태가 끝날 때까지 은퇴를 미룰 있음을 시사한 있습니다.

올해 60세인 부총리는 코로나 19 위기가 끝날 때면 자신이 60 중반에 가까워질 같다며 차기 총리가 되더라도 자신이 국가를 이끌 기간이 너무 짧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차기 총리는 코로나 19 이후 싱가포르의 회복 뿐만 아니라 싱가포르의 다음 미래를 이끌어야 한다며, 오랜 기간 총리직을 수행할 있는 젊은 리더가 적합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부총리는 지난 2016 뇌졸중으로 쓰러진 적이 있어 장기적으로 총리직 수행 건강을 유지할 있는지에 대해서도 고려한 것으로 보입니다.

리센룽 총리는 별도 서한을 통해 부총리의 결정을 이해하고 존종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리고 다음 개각에서   부총리는 부총리직을 유지하되 재무장관직을 물러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전문가들은 4세대 리더와 차기 총리 후계자를 다시 선정하는데 있어 향후 년이 싱가포르에 아주 중요한 시기가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썸네일 사진출처: 싱가포르 총리실 홈페이지)

 

이 기사가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다음 기사작성에 큰 도움이 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일반뉴스

오늘의 행사

이달의 행사

2021.09 TODAY
S M T W Y F S

가장 많이 본 뉴스

  • ~

서비스이용약관

닫기

개인정보취급방침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