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Q&A

  • ~
Q

NO.399

생활한국촌 광고내용과 다른점이 있어 시정부탁드립니다.

  • 답글 : 2
  • 댓글 : 2
답변진행중
차칸사람들(singasinga) 2022-01-06
추천수 : 2 조회수 : 1,710

한국촌에 나와있는 한인치과에 광고내용을 보고 스케일링과 X-ray를 하러 갔다가 결제시 광고내용과 치과의 결제금액에 큰 차이가 있어 직원분에게 광고내용을 보여주었는데도 잘못된 광고내용이라고 우기는 바람에 그냥 내고 왔습니다.  광고에 나와있는 치과 카카오톡 연락처에 광…

  • A

    안녕하세요. 한국촌 입니다. 2022년부터 해당 프로모션을 더 이상 진행하지 않는다는 내용 확인 후 광고 내용 업데이트 하였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린 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

    2
  • A

    안녕하세요. 제가 치과명을 언급해 댓글이 삭제당했군요.  광고주를 보호한다는 취지는 이해하는데 한국촌과 해당업체에 피해를 입은 분들은 이해 못하시나봐요.  한국촌에서 그간 피해를 당하셨던 분들에 대한 사과와 제발방지책을 공개적으로 밝혀주세요.  한국촌 광고를 믿고 간 것이니 한국촌도 책임이 있습니다.  그냥 유야무야로 넘어갈 수 있는 부분이 아닙니다. 한국촌의 존재감이 싱가포르에선 거의 독보적이라는데는 자타가 공인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상업적인 목적도 함께 하고 계시구요.  따라서 이러한 피해건에 대한 확실한 후속조치없이 그냥 덮으려 하시면 안됩니다. 제 개인에게 국한되는게 아니구요 그간 피해를 보신 분들까지도 포함하셔야 한다는 말씀입니다.마지막으로 쪽지에서 말씀 드렸듯이 한국촌 배너에 있는 해당 치과의 플래시 광고창에 여전히 허위광고내용이 들어있습니다.  시정부탁드립니다.  해당치과 원장님게 한말씀 올리겠습니다.   2022년도부터 해당프로모션을 더이상 진행하지 않는다고 하셨는데 황당한 답변이네요. 저는 2021년에 연말프로모션을 보고 간겁니다.  제가 그자리에서 한국촌 홈페이지 광고까지 보여주며 설명했는데도 막무가내였구요.  호미로 막을 것을 가래로 막는 우를 범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Q

NO.392

생활한국갔다가 싱돌아왔을때

  • 답글 : 1
  • 댓글 : 0
답변진행중
Greentea(dhyana76) 2020-07-23
추천수 : 0 조회수 : 2,616

영주권자입니다. 두살아이 치과치료로 한국에 다녀오려고 알아보니 한국에선 격리마치고 다니는거 문제가 없는데 다시 8월말에 싱가폴 돌아와서 저만 SHN -집에서 격리는 하는줄 알았는데 가족- 싱가폴 초등학교 다니는 아이들도 같이2주간 격리해야하고, 남편도 같이2주간 격리?…

  • A

    MOH 홈페이지 아래 링크 H. [Updated 20 Jul] Border Measures and Changes to Stay-Home Notice RequirementsSection VI: SHN Accommodation  Q3를 참조하세요~ 명확하네요https://www.moh.gov.sg/covid-19/faqs  Detect languageAfrikaansAlbanianAmharicArabicArmenianAzerbaijaniBasqueBelarusianBengaliBosnianBulgarianCatalanCebuanoChichewaChinese (Simplified)Chinese (Traditional)CorsicanCroatianCzechDanishDutchEnglishEsperantoEstonianFilipinoFinnishFrenchFrisianGalicianGeorgianGermanGreekGujaratiHaitian CreoleHausaHawaiianHebrewHindiHmongHungarianIcelandicIgboIndonesianIrishItalianJapaneseJavaneseKannadaKazakhKhmerKoreanKurdishKyrgyzLaoLatinLatvianLithuanianLuxembourgishMacedonianMalagasyMalayMalayalamMalteseMaoriMarathiMongolianMyanmar (Burmese)NepaliNorwegianPashtoPersianPolishPortuguesePunjabiRomanianRussianSamoanScots GaelicSerbianSesothoShonaSindhiSinhalaSlovakSlovenianSomaliSpanishSundaneseSwahiliSwedishTajikTamilTeluguThaiTurkishUkrainianUrduUzbekVietnameseWelshXhosaYiddishYorubaZuluAfrikaansAlbanianAmharicArabicArmenianAzerbaijaniBasqueBelarusianBengaliBosnianBulgarianCatalanCebuanoChichewaChinese (Simplified)Chinese (Traditional)CorsicanCroatianCzechDanishDutchEnglishEsperantoEstonianFilipinoFinnishFrenchFrisianGalicianGeorgianGermanGreekGujaratiHaitian CreoleHausaHawaiianHebrewHindiHmongHungarianIcelandicIgboIndonesianIrishItalianJapaneseJavaneseKannadaKazakhKhmerKoreanKurdishKyrgyzLaoLatinLatvianLithuanianLuxembourgishMacedonianMalagasyMalayMalayalamMalteseMaoriMarathiMongolianMyanmar (Burmese)NepaliNorwegianPashtoPersianPolishPortuguesePunjabiRomanianRussianSamoanScots GaelicSerbianSesothoShonaSindhiSinhalaSlovakSlovenianSomaliSpanishSundaneseSwahiliSwedishTajikTamilTeluguThaiTurkishUkrainianUrduUzbekVietnameseWelshXhosaYiddishYorubaZulu Text-to-speech function is limited to 200 charactersOptions : History : Feedback : DonateClose

가장 많이 본 뉴스

  • ~

서비스이용약관

닫기

개인정보취급방침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