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공지

  • ~

  • 9,520
  • 부동산
  • 중앙업무지구(CBD) 사무실 임대료, 오를 것으로 전망돼

페이지 정보

  • 한국촌 (hankookchon)
    1. 1,267
    2. 3
    3. 0
    4. 2019-06-26

본문

싱가포르 중앙업무지구(CBD)의 사무실 임대료가 오는 2년간 오름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됩니다.

 

콜리어스 인터내셔널(Colliers International)의 보고서에 따르면, CBD의 A급 사무실의 임대료가 올해에는 8% 오르고 내년에는 추가로 5%가량 인상할 전망입니다. 보고서는 사무실 공급 감소가 임대료 인상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올해부터 2021년까지 61만 4천 제곱피트가 공급될 것으로 전망되며, 이는 전체 CBD 2%에 불과한 것으로 평균 공급량 이였던 5%에 크게 못 칩니다.

 

콜리어스는 셴턴웨이(Shenton Way) 또는 탄종파가(Tanjong Pagar) 지역의 A급 사무실 임대료가 가장 큰 폭으로 오를 것이라 보고 있습니다. 한편, 전체 CBD 사무실 임대 시장에서 42%는 금융 서비스 부문이 사무실을 임대하고 있으며, 15%는 전문 서비스, 12%는 기술, 미디어, 통신 부문이 차지하고 있습니다.

 

 

 기사가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다음 기사작성에  도움이 됩니다.

  

     

이 기사가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다음 기사작성에 큰 도움이 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일반뉴스

오늘의 행사

이달의 행사

2021.09 TODAY
S M T W Y F S

가장 많이 본 뉴스

  • ~

서비스이용약관

닫기

개인정보취급방침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닫기
닫기